에너지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국민심사로 뽑는다
에너지 콘텐츠 공모전 수상작 국민심사로 뽑는다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8.22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절약·신재생에너지 확산위한 콘텐츠 공모전 926건 접수

2,800만원 상금 두고 온·오프라인 국민심사로 수상작 선정

내달 3일~6일 열리는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서 오프라인 심사
2019 에너지콘텐츠공모전 포스터
2019 에너지콘텐츠공모전 포스터

[지앤이타임즈] ‘2019 에너지 콘텐츠 공모전’의 국민심사가 오는 23일부터 내달 5일까지 진행된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진행되며 에너지에 관심이 있는 국민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에너지절약 문화를 확산하고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범국민적인 관심을 유도하기 위한 ‘에너지 콘텐츠 공모전’은 올해로 41회 째를 맞이했다.

현재 7월 말까지 접수된 926건의 작품에 대한 예선심사를 마쳤으며 국민심사와 본선심사를 진행한 뒤 오는 10월 최종 수상작을 선정할 예정이다.

공모분야는 포스터, 카드뉴스, 영상콘텐츠, 광고디자인 4개로 국민심사 대상작품은 총 66점이다.

아울러 국민심사 참여자를 위한 기념품도 준비되어 있다.

참여자들 중 추첨을 통해 40명에게 영화예매권을 증정하고 모든 부문 심사 참여자에게는 음료 기프티콘 또는 소정의 기념품을 선물할 예정이다.

온라인 국민심사는 오는 23일부터 내달 1일까지 공모전 홈페이지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국민심사는 ‘2019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이 열리는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내달 3일부터 5일까지 진행된다.

온·오프라인 국민심사 결과는 본선심사에 반영된다.

또 최고 득점을 한 작품에는 예·본선 결과와 관계없이 ‘국민이 뽑은 작품상’을 수여하며 내달 6일 에너지대전 전시장에서 시상할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상과 함께 부상으로 상금 20만원을 수여한다.

한국에너지공단 강진희 홍보실장은 “1인 미디어 시대에 국민에게 한걸음 가까워지기 위한 다양한 분야의 에너지 콘텐츠를 공모했다”며 “심사결과 또한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우수한 작품들이 선정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