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EN:TER 오픈, 에너지분야 비즈니스 활성화 기대
한전 EN:TER 오픈, 에너지분야 비즈니스 활성화 기대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9.08.06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에너지 서비스 중개 역할

[지앤이타임즈] 한국전력이 5일부터 에너지 비즈니스 플랫폼인 EN:TER 서비스를 시작한다.

EN:TER는 이용자들에게 다양한 에너지 서비스를 중개해 주는 에너지 분야 비즈니스 플랫폼이다.

비즈니스 매칭 서비스는 고객들이 '에너지절약 전문기업(ESCO)'을 통해 회사·공장·빌딩 등의 노후되거나 저효율인 에너지 시설을 고효율 시설로 대체하고 그 이후 발생하는 에너지절감액으로 투자비를 회수할 수 있으며, '전력수요관리(DR)마켓'을 통해 절약한 전기를 전력시장에 판매할 수 있다.

또한 '전력데이터서비스(EDS)마켓'에서 전기사용량을 확인하고 관련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밖에도 '고객편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KEPCO 모바일 App 다운로드 ▲우리 동네 전기공사업체 안내 ▲분산전원 연계정보 안내 ▲전력통계 ▲한전 특허검색 등을 수행할 수 있다.

EN:TER는 홈페이지 'www.en-ter.co.kr'를 통해 접속할 수 있다.

EN:TER에서 이뤄지는 상담, 견적, 기업매칭, E-Store 개설 등은 모두 무료지만 설비진단비용 등은 비용이 발생할 수 있다.

한전 관계자는 “향후 에너지 신산업 펀드 마켓 등을 추가로 오픈하는 등 에너지 분야 플랫폼 비즈니스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 이라고 계획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