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 연구장비 국산화 개발 확대 추진
석유 연구장비 국산화 개발 확대 추진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7.25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석유관리원, 한국연구장비산업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국가 연구장비 발전 위한 공동 프로젝트 추진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왼쪽)과 한국연구장비산업협회 이덕희 회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왼쪽)과 한국연구장비산업협회 이덕희 회장(오른쪽)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석유관리원이 연구장비 산업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한다.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지난 24일 오창 석유기술연구소에서 한국연구장비산업협회(회장 이덕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연구장비 국산화 지원에 나선다.

이번 협약에 따라 국가 연구장비 산업발전을 위한 공동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국산 연구장비 개발을 위한 기술 및 인력 지원에 나선다.

또한 국산 연구장비 성능인증 프로그램 및 시험방법 개발 등에 협력키로 했다.

국내 연구장비 시장은 15조원 규모로 이 중 국산제품은 15%에 머물고 있으며, 세계적 기준에 맞는 연구를 수행해야 하는 석유관리원은 1천여 대의 연구장비 중 국산제품이 단 2%로 매우 저조한 실정이다.

앞으로 석유관리원은 국내 연구장비 개발 업체들의 장비개발을 지원하고 국내외 연구소에서 믿고 국산제품을 도입할 수 있도록 개발된 장비의 성능을 평가해 인증해 주는 등 연구장비 산업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키로 했다.

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공공기관으로서 국내 산업발전을 지원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일은 당연한 소임”이라며 “중소기업 자생력 강화와 국내 과학기술 발전, 더 나아가 국가 경쟁력 증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