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웹드라마로 ‘주유원에게 희망을’ 캠페인 확산 나서
S-OIL, 웹드라마로 ‘주유원에게 희망을’ 캠페인 확산 나서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7.18 2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유업계 최초 웹드라마 통한 공감문화 전파

‘스마일투게더 캠페인’ 통해 공익적 문화 확산 기대
웹드라마 '사회인'의 스틸 컷(제공=S-OIL)
웹드라마 '사회인'의 스틸 컷(제공=S-OIL)

[지앤이타임즈] 에쓰-오일이 사회관계망(SNS)을 통해 영상 콘텐츠를 즐기는 새로운 트렌드를 수용해 고객의 인식을 새롭게 일깨우기 위한 희망캠페인 확산에 나선다.

지난해부터 고객과 주유소 직원이 함께 인사를 나눔으로써 서로에게 힘이 되고 위로를 주는 공익적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에쓰-오일은 전국 계열주유소에서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에쓰-오일(대표: 후세인 에이 알-카타니)은 유튜브 세대공감 웹드라마 ‘사회인’ 에 참여해 주유사원과 소비자가 서로에게 힘이 되고 위로를 주는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의 따뜻한 공감 문화를 전파한다

세대공감 드라마를 표방하고 있는 ‘사회인’은 사회인 야구를 소재로 한 웹드라마 로 최근 유튜브에서 독점 방영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새로운 연기변신을 시도한 배우 박정화가 주인공 ‘시은’역을 맡아 사회인 야구단의 유일한 여성팀원이자 열심히 취업에 도전하지만 번번히 낙방하는 취준생 연기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19일 방영되는 3화에서 계속되는 취업 실패 속에서도 성실히 에쓰-오일 주유소 아르바이트 직원으로 일하고 있는 시은이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에 공감한 주유 고객과 밝은 인사를 나누게 되고, 취업에 재도전할 용기도 얻는다는 내용이 그려진다.

이를 통해 고객과 직원이 서로에게 힘과 위로가 되는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의 공익적 취지가 시청자에게 폭넓게 전달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유사가 새로운 트랜드인 웹드라마에 참여하는 것은 국내 최초의 사례다.

또한 세대를 아우르는 공익 캠페인으로 호응을 받고 있다.

에쓰-오일 서정규 국내영업본부장은 “스마일투게더 캠페인이 고객의 인식을 새롭게 일깨우고 밝고 따뜻한 사회가 되기를 희망하는 문화 캠페인인 만큼 웹 드라마 ‘사회인’이 이야기하고자 하는 내용과 많은 부분 공감을 이뤄 함께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지난 16일부터 방영을 시작한 웹드라마 ‘사회인’은 뮤직앤뉴 유튜브 공식채널에서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