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시흥·안산 미세먼지 저감에 앞장
삼천리, 시흥·안산 미세먼지 저감에 앞장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9.06.2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허브 산단 대기오염 방지기술 세미나 개최
대기오염 저감기술‧방지시설 적용 사례 공유

▲ 시흥•안산 스마트허브 산단 대기오염 방지기술 세미나에서 삼천리 서정철 상무가 축사를 전하고 있다.
▲ 시흥•안산 스마트허브 산단 대기오염 방지기술 세미나에서 삼천리 서정철 상무가 축사를 전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삼천리가 21일 경기도 시흥시에 위치한 경기과학기술대학교에서 주요 산업체 고객사 에너지·환경 담당자와 환경부 사무관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시흥·안산 스마트허브 산단 대기오염 방지기술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시흥·안산 스마트허브산단의 대기, 환경오염에 대한 이슈가 지속 제기되고, 우리사회의 미세먼지 등 환경에 대한 관심과 요구가 점점 높아지고 있는 이때 산업체 고객이 최적의 방지시설을 적용해 환경 문제에 적극 대응하고, 더불어 비용을 절감해 사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세미나에서는 ▲미세먼지 국민포럼 고윤화(전 기상청장) 위원장의 ‘미세먼지 저감방안’ ▲시흥시 녹색환경지원센터의 ‘환경 대기오염 저감기술현황’ ▲시흥시 환경정책과의 ‘시흥시 대기오염 방지 대응방안’ ▲NBP코리아의 ‘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을 위한 직접연소법 처리기술’ 등 산업체에서 실제 활용 가능한 제도 및 방지시설 적용 사례들이 공유됐으며, 질의가 끊임 없이 이어질 만큼 참가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이날 삼천리 서정철 상무는 “우리 사회가 빠르게 기술 발전을 이뤄낼수록 환경 문제도 우리 사회의 빼놓을 수 없는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고 있으며, 이 같은 상황에서 산업단지와 지역사회도 이에 걸 맞는 기술적 준비와 환경 인식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삼천리도 안정적인 청정연료 공급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노력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세미나와 같이 산업단지 및 지역사회와 더불어 동반 성장해 나갈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지속 마련해 고객감동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