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가스사고 대응체계 집중 점검
예스코, 가스사고 대응체계 집중 점검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9.06.12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로소방서 및 협력업체와 비상대처훈련 진행

▲ 예스코(대표 천성복)는 지난 11일 새벽 공급권역 내 가스사고 발생 시 신속한 출동과 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전사 비상대처’ 훈련을 실시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예스코(대표 천성복)는 지난 11일 새벽 공급권역 내 가스사고 발생 시 신속한 출동과 대응능력 향상을 위한 ‘전사 비상대처’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국가 중요시설이 밀집한 종로구 일대에서 하수도 공사 중 가스배관이 파손되어 가스공급이 중단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고, 동시에 종로서방서 및 복구협력 업체의 공동 대응체계를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또한 최근 공급시설물에 IOT기술을 적극 도입해 새롭게 구축한 감시시스템을 통해 이상공급시설물을 사전에 감지하고 빠른 초기 대처가 가능하게 됐다.

천성복 대표이사는 “유사시를 대비해 이번과 같은 훈련은 매우 중요하며, 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한 안전관리에 노력해달라”며 “회사도 안전관리에 지속적으로 투자를 늘려갈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