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주주들 누진제 폐지 요구하며 항의 [지앤이타임즈LIVE]
한전 주주들 누진제 폐지 요구하며 항의 [지앤이타임즈LIVE]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6.12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앤이타임즈] 한전의 적자에 항의하기 위해 산업부의 전기요금 누진제 개편방안 공청회에 참석한 한전 주주들이 누진제 폐지를 요구하며 강력하게 항의했다.

한전 주주들은 "선거를 앞두고 포퓰리즘 정책의 일환으로 국민을 상대로 기만적인 전기요금 누진제 개선에 반대한다”며 산업부의 누진제 개편방안에 반발했다.

한 한전 주주는 “전기요금 가지고 장난치는 누진제 완전 철폐하고 소득이 적은 가구는 복지정책을 통해 보전하고 사용량 만큼 부담하도록 해야한다”고 밝혔다.

다른 한전주주 역시 “한전의 적자경영으로 인해 주주들의 피해가 크게 발생하고 있다”며 "한전 적자경영의 배경에는 정부의 전기요금 인상불가 정책이 있어 이를 방관한 한전 사장을 배임혐의로 고발할 것"이라며 강력하게 반발했다.

이들의 항의는 약 20여분간 지속됐지만 불미스런 사태 없이 공청회는 종료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