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환경기사 시험 대비 환경부 실습교육 지원
대기환경기사 시험 대비 환경부 실습교육 지원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9.06.10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환경 맞춤형 실험·실습교육 2차 참가 신청 모집

교육 이수자 대기환경기사 시험 합격률 높게 나타나

[지앤이타임즈]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이 대기환경 분야 실습 교육 참가자 신청을 받는다.

환경청은 산업현장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저감을 위한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한 ‘2019 대기환경 맞춤형 실험·실습교육’ 2차 참가신청을 이달 10일부터 이틀간 받는다고 밝혔다.

‘대기환경 맞춤형 실험·실습교육’은 대기환경기사 국가자격증을 준비하는 전국 대학생과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실기 시험 일정을 고려해 1차 시험일인 4월 1일~5일에 앞서 1차 교육이 이뤄졌고 2차 시험일인 이달 17일~21일을 앞두고 두 번째 교육이 예고된 것.

3차는 10월 21일~25일에 진행돼 이를 앞두고 추가 실습 교육도 열린다.

교육 일정은 각 차수 당 2기로 나눠 기수별 2일간 진행된다.

한편 2016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대기환경 맞춤형 실험·실습교육’은 대기환경기사 실기 시험 응시자의 부담을 덜어줘 국가자격증 취득과 취업 경쟁력을 높이데 도움을 주고 있다고 환경부는 평가했다.

실제로 현재까지 총 92명이 교육을 이수했고 이들 중 84%인 77명이 대기환경기사에 합격했다.

같은 기간 전국 대기환경기사 합격률인 76%보다 약 8%p 높은 수치이며 교육 참가자 만족도 또한 98.3점으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교육 과정은 대기환경기사 작업형 실기시험 출제 항목인 △황산화물 중화적정 △황산화물 침전적정 △암모니아 측정 △염화수소 측정의 실험방법 등 이론과 실습이며 개인별 연습기회도 제공된다.

참가자의 자격증 취득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2일간에 걸쳐 수도권대기환경청 직원과 참가자 간 1대1 맞춤형 개인지도를 함께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