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제주도민 대상 'AMI 전환 도시사업' 실증
한전, 제주도민 대상 'AMI 전환 도시사업' 실증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9.05.20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내 제주도 내 42만호 대상 AMI 보급, 서비스 실증 할 것

[지앤이타임즈] 한국전력이 지능형 전력계량 인프라(AMI) 기반의 서비스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제주도 고객 전부를 대상으로 'AMI 전환 도시사업(이하 ATT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연내 제주도 내 42만호을 대상으로 AMI를 보급하고 원격검침 및 전기품질관리 등 13개 분야 AMI기반 서비스를 실증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면 전국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실증에는 주요 통신방식을 유무선 통신망을 최적으로 믹스해 통신성공률 안정화에 주력할 예정이다. 

한전 권기보 영업본부장은 "AMI는 빅데이터 플랫폼 기반의 디지털 변환 및 에너지신사업 확대를 위한 필수요소로, AMI를 전력사업의 새로운 사업 기회의 영역으로 개척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