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가스사고 전년대비 10% 감축 나선다
올해 가스사고 전년대비 10% 감축 나선다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9.02.02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안전公, 2019년 사업보고대회 및 가스안전 결의대회 개최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가스사고 감축의지를 담은 대형 안전모에 서명하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가스사고 감축의지를 담은 대형 안전모에 서명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올해 가스사고를 전년도 보다 10% 줄이기 위한 결의를 다지는 자리가 마련됐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지난 1일 창립 45주년을 맞이해 본사 대회의실에서 2019년 사업보고대회와 가스사고 감축 및 검사품질 향상을 위한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가스안전공사 임원과 전국 부서장 등 100여 명이 모인 이 자리에서 지난해 주요사업 부진실적과 가스사고 발생현황을 분석하고 올해 사업계획을 공유하며 부서 간 협력방안에 대해 토론을 진행했다.

특히 가스사고와 인명피해를 전년 대비 10% 이상 감축하기 위한 전 임직원의 결연한 의지를 다지기 위해 특별 제작한 초대형 안전모에 안전 문구 등을 새기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사장을 포함한 임직원들의 문구와 서명을 담은 초대형 안전모는 임직원의 책임의식 강화와 가스안전에 대한 경각심 고취를 위해 향후 공사 본관동에 전시할 예정이다.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2019년에도 ‘국민에게 신뢰받는 최고의 가스안전 책임기관’이라는 공사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각 부서별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하고, 가스사고와 인명피해를 10% 감축할 수 있도록 임직원 모두가 촘촘한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