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연구소' 신설한 삼성전자, 해법 찾는다
'미세먼지연구소' 신설한 삼성전자, 해법 찾는다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9.01.04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 생성 원인부터 분해 이르기까지의 사이클 파악
문제 해결 위한 기술적 해결 방안 모색할 것

[지앤이타임즈] 국내 미세먼지 기준이 선진국 수준으로 높아지고, 환경과 안전에 대한 인식도 확대되면서 미세먼지 문제가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에 미세먼지연구소를 설립, 미세먼지 문제를 종합적으로 연구하고 기술적 해결 방안을 찾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미세먼지 문제에 대응할 원천기술을 연구하는 ‘미세먼지연구소’를 신설했다고 4일 전했다.

미세먼지연구소는 삼성전자 종합기술원 내에 설립된다. 연구소장에는 황성우 종합기술원 부원장이 내정됐다.

미세먼지연구소는 미세먼지의 생성 원인부터 측정·분석, 포집과 분해에 이르기까지 전체 사이클을 이해하고 단계별로 기술적 해결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필요 기술과 솔루션을 확보한다는 목표다.

특히 미세먼지 연구에 기초가 되는 저가·고정밀·초소형 센서기술 개발은 물론, 혁신소재를 통한 필터기술, 분해기술 등 제품에 적용할 신기술도 연구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화학·물리·생물·의학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외 전문가들과 협업해 미세먼지 원인에 대한 체계적 규명과 유해성 심층 연구 등을 수행할 방침이다. 

한편 입자 크기가 2.5㎛ 이하인 초미세먼지는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고 폐까지 이동해 혈관과 세포에 침투할 가능성이 있지만 과학적 원인 규명과 해결책은 미흡한 실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