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부상소방관 31명에 치료비 지원
S-OIL, 부상소방관 31명에 치료비 지원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8.11.21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재진압·긴급구조 중 부상당한 소방관에 6천만원 전달
13년째 ‘소방영웅지킴이’통해 소방관 사기진작생활안정 도움

 

S-OIL이 21일 서대문소방서에서 공상소방관 치료비 6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S-OIL이 21일 서대문소방서에서 공상소방관 치료비 6000만원을 전달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에쓰-오일(대표 오스만 알 감디)은 21일 서대문소방서에서 ‘공상소방관 치료비 전달식’을 갖고 화재진압과 응급구조 활동 중 부상을 입은 전국의 소방관 31명에게 격려금 6000만원을 전달했다.

10년째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부상소방관에게 치료비를 전달하고 있는 에쓰-오일은 지난 2006년부터 사회 곳곳에서 묵묵히 자신을 희생하는 소방관들을 응원하기 위해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소방관 순직 시 유가족에게 3천만원을 지급하며 매년 소방관 유자녀 1백여명에 장학금을 지원해 안정적으로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위험한 사고 현장에서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다 질식, 추락, 화상, 감전 등으로 부상당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방관들에게 위로와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에쓰-오일은 앞으로도 사회의 수호자인 소방관들의 사기 진작과 소방가족의 생활 안정을 돕기 위해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에쓰-오일은 모범 소방관을 격려하기 위한 ‘올해의 영웅 소방관 시상식’, 격무에 지친 소방관들에게 휴식의 기회를 제공하는 ‘소방관 부부 휴(休) 캠프’ 등 다각적인 프로그램으로 사기 진작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