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신뢰받는 CEO...혁신대상 수상
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신뢰받는 CEO...혁신대상 수상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8.09.19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직후 '청산과 혁신TF' 운영 등 경영전반 혁신활동 인정받아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19일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고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하는 ‘2018 대한민국 가장 신뢰받는 CEO 대상’ 시상식에서 ‘혁신경영’ 대상을 수상하고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19일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고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하는 ‘2018 대한민국 가장 신뢰받는 CEO 대상’ 시상식에서 ‘혁신경영’ 대상을 수상하고있다.

 

[지앤이타임즈] 지난 1월 취임한 직후 시민단체와 학계, 내부직원 등으로 ‘청산과 혁신 TF’를 구성해 혁신활동을 펼쳐온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산업부가 후원하고 대한상공회의소가 주최한 ‘2018 대한민국 가장 신뢰받는 CEO 대상’ 시상식에서 ‘혁신경영’ 대상을 수상했다.

김 사장은 ‘낡은 관행 청산을 통한 국민신뢰 회복’과 ‘참여와 협력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50개 혁신과제를 발굴해 전사적으로 추진하는 등 경영 전반에 걸쳐 시도한 변화와 혁신의 노력이 인정받은 것이다.

무엇보다 채용비리와 관련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혁신을 단행했다.

공공기관 최초로 비리 관련자 전원을 퇴출하고 지난 7월에는 피해자를 구제해 입사 희망자 전원을 채용했다.

신입사원 채용 시에는 이전지역 인재를 정부목표보다 높은 21%를 채용하고 이 가운데 여성을 33% 채용해 여성 차별적 채용기관이라는 오명을 씻어내기 위해 노력했다.

김 사장은 탈권위 소통 행보를 이어가며 취임 후 100일 동안 전국 28개 지역을 방문해 전 임직원과 스킨십을 강화했다.

또한 KGS 임직원 모두가 “하나된 안전, One-Team” 으로 똘똘 뭉쳐 “절대안전, 현장우선, 사람중심, 열린혁신, 지역공헌” 이라는 5대 핵심가치 실현을 통해 국민신뢰 회복을 위한 공감대 형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지난 2013년 공사가 충북혁신도시로 이전한 만큼 지역발전에도 공을 쏟고 있다.

이전지역에 정착하기 위해 지역사회에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한 공사는 지난 3월 전국 10개 혁신도시 중 5개 기관을 선정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혁신도시 공공기관 연계 오픈랩(Open LAB)’ 사업에 선정됐다.

앞으로 5년 동안 국비 등 240억 원이 투입돼 지역산업발전에 핵심적인 역할을 할 오픈랩 인프라를 구축하고 산학연이 함께 가스안전 기술개발 등을 진행한다.

지난 7월에는 충청북도와 지역대학, 기업이 함께 충북혁신도시 이전기관 최초로 지역인재 양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오픈 캠퍼스’업무 협약을 체결했으며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이번 혁신경영 대상은 가스안전공사 전 임직원이 뼈를 깎는 고통으로 이룩한 성과”라며 “앞으로도 정부정책의 선도적인 이행과 지속적인 혁신활동을 통해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안전한 국민생활을 보장함으로써 항상 국민 가까이에 자리하는 공공기관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