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한옥마을서 가스안전 체험부스 운영
전주한옥마을서 가스안전 체험부스 운영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8.07.10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스안전公 전북본부, 우기 및 휴가철 대비 가스안전 홍보
한옥마을 內 요식업소 가스시설 점검도

▲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는 10일 관광객이 많이 찾는 전주 한옥마을에서 가스안전체험부스를 운영했다.
[지앤이타임즈] 관광객이 많이 찾는 전주 한옥마을에 가스안전 체험부스가 들어서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국가스안전공사 전북지역본부(본부장 고영규)는 10일 전북도시가스(주)(사장 김홍식)와 함께 전주한옥마을에서 우기 및 휴가철 대비 가스안전 체험부스를 운영했다.

전북본부는 휴가철을 대비해 취급부주의 사고 중 가장 비중이 높은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용요령 홍보에 집중해 가스안전 체험부스를 운영했다.

또, 여름철은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미숙으로인한 사고와 함께 태풍과 국지성호우 등 자연재해로 인한 사고도 개연성이 높은 만큼 시설미비 사고 예방 차원에서 한옥마을 내 요식업소의 가스시설에 대한 점검도 함께 실시했다.

전북본부 고영규 본부장은 “가스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의 철저한 안전의식이 필요함에 따라 유동인구가 많은 한옥마을에서 가스안전 체험부스를 운영했다”며, “특히, 전북에서의 가스 유사사고 재발방지를 위해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용요령을 홍보하는데 중점을 두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