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양성 평등 서약-여성 전담부서 신설
가스안전公, 양성 평등 서약-여성 전담부서 신설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8.07.03 0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약식 갖고 일‧가정 양립 실천 노력키로
성차별 조직문화 혁신 과제 시행

▲ 한국가스안전공사는 지난 1일부터 7일까지인 양성평등주간을 맞아 지난 2일 김형근 사장과 임원, 본사직원 등 3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성평등 실천 다짐 서약식’을 가졌다.
[지앤이타임즈] 양성평등 주간을 맞아 과거의 성차별적 요소들을 해소하고 남녀 모두가 행복한 직장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서약식이 열렸다.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지난 1일부터 7일까지인 양성평등주간을 맞아 지난 2일 공사 대강당에서 김형근 사장과 임원, 본사직원 등 3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성평등 실천 다짐 서약식’을 가졌다.

모든 영역에서 일·가정 양립 실천을 통한 실질적인 남녀 평등의 이념을 구현해 양성이 평등한 조직건설을 다짐하고 관련부서를 신설 하는 등 본격적인 양성평등 경영을 펼쳐 나가기로 한 것.

또한, 공사는 여성·인권관련 업무를 강화하기 위해 7월 조직개편에서 ‘인권고객경영부’를 신설했다.

‘인권고객경영부’에서는 성 인지, 양성평등 및 성폭력 등 여성‧인권보호와 관련된 업무를 수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밖에도 양성평등주간에 양성평등 관련 정책 및 사례를 소개하고, 전문가 강연 시청, 퀴즈풀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서로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고 양성평등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는 기회를 마련할 계획이다.

그동안 공사는 성차별 조직문화 혁신을 위해 지난 4월에 발표한 ‘청산과 혁신방안‘에서 ▲외부 젠더자문관 선임 ▲양성평등채용 목표 20% 설정 ▲여성관리직 10% 도입 ▲성 인지 문화 혁신 ▲경력단절 방지 ▲출산·보육지원을 통한 일·가정 양립 등 다양하고 실효적인 과제들을 발굴해 시행하고 있다.

이날 ‘양성평등 실천 다짐 서약식’에 참석한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마련한 과제를 통해, 공사가 성 인지 디딤돌로 거듭나 국민적 신뢰를 회복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해가는 공공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