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1500개 기업*기관 에너지 총 사용량 감소
국내 1500개 기업*기관 에너지 총 사용량 감소
  • 김신 기자
  • 승인 2018.06.14 0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기준 3.7% 줄어, 기관당 소비는 11.2% ‘↓’
환경부, 9284개 사업장 환경정보공개 보고서 발간
환경개선 기여 큰 녹색기업 소비량 전반적 개선

[지앤이타임즈]국내 1500곳의 주요 기업·기관의 환경 정보를 분석한 ‘2016년 환경정보공개 보고서’가 공개된다.

환경부는 14일 이같은 내용의 보고서를 환경정보공개시스템(www.env-info.kr)에 공개했다.

이 보고서는 주요 기업·기관 1500곳에서 운영하는 총 9284개 사업장에서 사용·배출한 용수, 에너지 사용량, 폐기물 배출량 등 정량적인 환경정보 24개 항목을 조사·분석한 내용을 담고 있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기관 당 용수 및 에너지 사용량, 대기 및 수질 오염물질 등 배출량은 전년 대비 감소세를 보였다.

총 용수 사용량은 전년 대비 1.6% 증가했지만 본사 즉 대표 사업장 기준 1500곳의 기관 당 용수 사용량은 오히려 6.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너지 사용량은 정보 공개 대상 기관이 전년 대비 117곳, 사업장 기준으로는 564곳 증가됐음에도 총 사용량은 3.7% 감소했고 기관 당 사용량은 11.2% 줄었다.

2015년에 12만9000TOE(Ton of Oil Equivalent)이던 것이 2016년에는 11만5000TOE로 감소한 것.

대기·수질 배출시설 관리 등의 투자 증가로 이와 관련한 오염 물질의 기관 당 배출량도 전년 대비 각각 8.5%, 16.6% 줄었다.

폐기물 배출량은 정보공개 대상 기관 증가에 따라 총 배출량은 소폭 늘었는데 일반폐기물 및 지정폐기물의 기관 당 배출량은 전년대비 각각 5.2%, 5.1% 감소했다.

특히 환경개선 기여가 큰 녹색기업은 용수, 에너지, 온실가스, 폐기물 등이 전반적으로 개선돼 2015년 대비 2조9855억 원의 편익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환경부 홍정기 자연환경정책실장은 “기업 및 공공기관의 환경경영과 사회적 책임은 해가 거듭될수록 강조되고 있다”며 “환경정보 공개제도가 사회 전 분야에 걸쳐 환경경영 정착을 가속화하고 경영활동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환경부는 환경정보공개 우수기관을 선정 포상하는데 올해 대상에는 환경정보 등록·공개의 성실한 이행과 환경경영 노력을 인정받은 대전광역시 도시철도공사가 선정됐다.

또한 광진구 시설관리공단, 대구환경공단, 한국지역난방공사, 한국남동발전(주) 분당발전본부, 한국표준과학연구원이 우수상을, GS파워 주식회사, 대전광역시 서구청이 특별상을 각각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