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IL, 11년째 후원중인 천연기념물 지킴 활동
S-OIL, 11년째 후원중인 천연기념물 지킴 활동
  • 정상필 기자
  • 승인 2018.06.04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멸종 위기 수달*두루미 등 보호기금 2억5000만원 쾌척
직원*고객 가족 참여, 자원 봉사 활동도 후원중
▲ 한국수달보호협회 한성용 회장(사진 왼쪽부터), 한국조류보호협회 김주일 이사, 한국두루미보호협회 백종한 지회장, S-OIL 조영일 수석부사장, 문화재청 김종승 과장,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홍영표 회장,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이대암 소장, 기아대책 고수미 본부장이 후원금 전달 이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S-OIL (대표 오스만 알 감디)이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후원을 더욱 확대한다고 밝혔다.

S-OIL은 서울 마포구 본사 대강당에서 ‘2018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지킴이 캠페인 발대식’을 열고 한국수달보호협회, 한국민물고기보존협회, 천연기념물곤충연구소, 한국조류보호협회, 한국두루미보호협회 등의 환경 단체에 후원금으로 총 2억5000만원을 전달했다.

후원금은 수달∙두루미∙어름치∙장수하늘소 등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보호기금으로 사용된다.

S-OIL은 장기적 관점에서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이 필요한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보호활동에 동참하기 위해 기업 최초로 지난 2008년 문화재청과 ‘문화재 지킴이’ 협약을 체결했다.

이후 11년째 매년 멸종위기 천연기념물 보호기금을 지원하고 직원과 고객 가족이 참여하는 자원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S-OIL 천연기념물 지킴이 활동은 ▲ 보호종 전문단체 연구ž보호활동 지원 ▲ 임직원∙고객 가족 천연기념물지킴이 봉사활동 ▲ 대학생 천연기념물 지킴이단 ▲ 저소득가정 어린이 천연기념물 교실 등으로 이뤄지고 있는데 지금까지 4200 여 명의 직원 및 고객 가족이 봉사 활동에 참여했고 3700 여 명의 저소득가정 어린이들이 생태교육 캠프에 참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