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日 폐골프장에 태양광 패널 약 17만장 설치
LG CNS, 日 폐골프장에 태양광 패널 약 17만장 설치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8.05.31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야마구치현 미네시 위치, 56MW급은 일본 내 8번째 규모
▲ 일본 야마구치현 미네시에 위치한 태양광 발전소 전경.

[지앤이타임즈] LG CNS가 일본 야마구치현 미네시에 27홀 규모의 폐 골프장을 활용해 축구장 200개 크기인 43만평(약 142만m²) 규모 태양광 발전소를 구축하고 31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발전소 구축과 운영을 합해 사업비 약 1600억원 규모로 2016년 11월부터 19개월 동안 진행됐다.

태양광 패널 약 17만장을 설치했고, 이는 56MW급으로 연간 62GWh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일본 내 약 7000여개 태양광 발전소 중 발전량으로 여덟번째 해당되는 규모다.

LG CNS는 2013년 일본법인 설립 후 태양광 전기·토목 등 일본인 기술자들을 다수 영입해 3차례 태양광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이번 미네 발전소까지 완공했다고 밝혔다.

LG CNS는 그동안 태양광 발전소 구축에 필요한 영토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형태의 유휴 부지를 활용했다.

2015년부터 건설된 일본 내 시라카와(31MW), 토조(33MW), 시마네(10MW), 미네(56MW) 지역 총 130MW의 태양광 발전소 모두 골프장 부지를 활용했다.

국내에서는 2015년에 경북 상주시 오태 저수지 3MW, 지평 저수지 3MW 총 6MW 급의 수상태양광 발전소를 구축하고 현재 운영 중이다. 또한 LG CNS는 2012년 세계 최초로 자전거도로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적용하기도 했다.

한편 LG CNS는 올해 내 신재생에너지 발전소를 통합 모니터링하고 전력 생산과 저장에 빅데이터 기반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에너지 최적화 센터’를 오픈할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LG CNS 국내외 신재생에너지 발전소와 ESS 운영 현장의 각종 데이터 자동 수집체계를 구축하고 통계 분석·머신러닝 기술을 활용해 최적의 에너지 효율과 운영 방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