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부산경남,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 앞장
가스公 부산경남,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 앞장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5.30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 명례성지 문화재지킴․안전 홍보캠페인 펼쳐
▲ 한국가스공사 부산경남지역본부 임직원들이경남 밀양 명례성지에서 문화재지킴이 활동을 펼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정승일) 부산경남지역본부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지역 곳곳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18일에는 경남 밀양 명례성지(경남도 문화재자료 526호)를 찾아 가스설비 안전점검, 목조 문화재 건물 보호를 위한 소화기 설치 및 환경정화 등 문화재지킴이 활동을 펼쳤다.

또한 25일에는 울산 시민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태화강 일원에서 환경정화 및 가스안전문화 홍보캠페인을 전개했다.

가스공사 임춘호 부산경남지역본부장은 “가스공사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 공기업이자 지역사회와 더불어 살아가는 이웃으로서, 소중한 지역문화재 보존 및 가스 안전문화 조성에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가스공사 부산경남지역본부는 부산·울산·경남지역에 천연가스를 안전하고 안정적으로 공급하고 있으며, 다문화가정 한국어교실 지원 등 다양한 지역 특성화 사회공헌 활동을 매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