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양환경 작품 공모전 올해 첫 런칭
토양환경 작품 공모전 올해 첫 런칭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8.05.23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산업기술원, 토양 환경 중요성 홍보 위해 마련
사진*에세이로 나눠, 선정작에 환경부 장관상 등 수여

[지앤이타임즈]환경부 산하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남광희)이 토양 환경의 중요성을 홍보하기 위해 ‘2018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토양환경 작품공모전’은 우리 주변에 있는 토양의 소중함과 보전의 중요성 등을 사진 또는 에세이 같은 글로 담아내면 된다.

작품 접수는 이달 23일부터 7월 31일까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토양환경센터 누리집(www.sec.re.kr)에서 진행된다.

사진 부문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일반부와 초등·중등·고등학생 및 대학생이 지원할 수 있는 학생부로 나뉘며 국내에서 촬영한 3200*2500픽셀 이상의 디지털사진(JPG 파일)으로만 접수 가능하다.

에세이 부문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로 나뉘어 학생만 지원할 수 있는데 분량은 공백을 포함해 1500자 이상 2000자 이내로 공모 주제에 맞는 칼럼, 수기, 일기, 편지 등의 수필 형식으로 자유롭게 서술하면 된다.

수상작은 전문가 심사를 통해 총 67개 작품을 선정하고 환경부 장관상 등 총 2830만 원 규모의 상금과 부상을 시상한다.

사진과 에세이 부문에서 각각 대상으로 선정된 작품에는 사진 400만 원, 에세이 200만 원의 상금과 함께 환경부 장관상을 각각 수여한다.

자격별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총 5개 작품에는 사진 200만 원, 에세이 100만 원의 상금과 함께 환경부 장관상을 각각 수여한다.

그 외 우수상·장려상·입선은 100만 원에서 10만 원까지의 상금 또는 부상과 함께 한국환경기술원장상을 수여한다.

수상작은 9월에 발표되고 오는 12월 5일 환경부가 주최하고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주관하는 ‘세계 토양의 날’ 기념 행사에서 시상식 및 전시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선정 수상 작품은 국민들에게 토양 보전의 중요성을 알리는 다양한 교육·홍보자료로도 활용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