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코, 도시가스 안전관리는 ‘경험’이 자산
예스코, 도시가스 안전관리는 ‘경험’이 자산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5.1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전의 날 행사, 유공자 포상․모니터요원 위촉
▲ ‘제18회 예스코 안전의 날’ 행사에 천성복 대표이사가 대회사를 전달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예스코(대표이사 천성복)는 지난 15일 본사 미래관 4층 대강당에서 전 임직원과 고객센터 대표, 서울시 및 한국가스안전공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가스안전에 대한 결의를 새롭게 다지는 ‘제18회 예스코 안전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1년간 성실하게 안전관리 업무를 수행한 안전마일리지, 모니터 요원 우수자 및 제22회 도시가스 관계법령 경시대회 우수자 등 안전관리 유공자에 대한 포상과 모니터 요원을 위촉하는 자리를 가졌다.

또 일상 속에서 안전관리의 질적 향상을 위해 고민하고 노력하는 구성원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제작해 함께 시청하며 안전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다졌다.

이날 천 대표는 대회사를 통해 “안전관리는 경험이 자산이지만, 자만해 소홀히 한다면 언제든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현재의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에 자만하지 말고 항상 경계하고 겸손한 마음으로 현장 안전관리에 항상 만전을 기해 주기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또한 “원칙에 기반한 행동, 과감하고 지속적인 도전, 긍정의 마인드라는 세가지 측면을 강조하면서 최고의 안전기술을 보유한 예스코를 만들어 나아가자”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