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국가기록관리 대통령 표창 수상
한난, 국가기록관리 대통령 표창 수상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2.09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요기록물 DB구축… 공개‧열람 활성화
▲ 한국지역난방공사 김경원 사장(오른쪽에서 두번째)이 수상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김경원)는 지난 8일 세종시 대통령 기록관에서 시행된 ‘국가기록관리 유공 정부포상 전수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지역난방공사는 지난해 중앙행정기관, 특별지방행정기관, 교육청, 정부산하 공공기관, 국공립대학 등 총 476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기록물관리 기관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가’등급을 획득했다.

이는 기록물 관리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으며, 국가기록관리 체계 확립에 있어 선도적 역할을 수행한 모범기관으로 평가 받았다.


이번 표창 수상은 지역난방공사가 그간 기록물관리에 대한 높은 관심과 혁신의지를 가지고 전사 보존기록물의 전수조사와 중요기록물 선별 및 DB구축, 기록정보의 공개․열람 활성화를 위한 기록정보공공서비스 등을 실시해 인정받은 결과이다.

또한 체계적인 기록물 관리를 위한 제도개선, 안전한 기록물 관리를 위한 보존시설 정비 및 보안 강화 등 공공기관 기록 유산의 안전한 보존과 효율적 활용에 크게 기여 해왔다.

지역난방공사 김경원 사장은 “기록물은 공공의 자산이자 중요한 정보자료로써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관리를 통해 안전하게 보존되고 활용될 수 있도록 더욱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