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강서생태마을, 에너지 자립마을 1호 인증
청주 강서생태마을, 에너지 자립마을 1호 인증
  • 박병인 기자
  • 승인 2018.02.07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너지公, 강서생태마을에 현판·인증서 등 수여
인증 취득마을, 보조금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 혜택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에너지공단이 추진하고 있는 에너지자립마을 자율인증제 사업의 1호 인증 마을로 청주 강서생태마을이 선정됐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강남훈)은 7일 충청북도 청주 강서생태마을에서 ‘에너지자립마을 자율인증제 현판식’을 개최했다.

이날 현판식에는 에너지공단 고재영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 충청북도 이장섭 정무부지사, 청주시 이범석 부시장, 충청북도 이광희 의원, 마을주민 등이 참석해 청주 강서생태마을의 제1호 에너지자립마을 자율인증 취득을 기념했다.

에너지자립마을 자율인증제는 마을의 에너지 자립율에 따라 등급을 부여해 각종 인센티브를 지원하는 제도다. 유휴공간에 공동 태양광 발전소를 설치·운영하는 등 에너지 자립율을 높이고 에너지 복지를 구현해 지역내 교육·관광·문화 등 자원과 연계를 통한 신재생에너지 브랜드화를 목표로 한다.

에너지공단은 작년 전국 11개 광역지자체 및 40개 지방자치단체에서 인증을 신청한 73개 마을에 대해 서면평가와 현장실사, 평가위원회를 거쳐 강서생태마을을 포함한 총 26개 마을을 에너지자립마을로 선정했으며 각 마을에 현판 및 인증서를 수여할 예정이다.

인증을 취득한 마을에는 지자체와 지역주민과의 협업을 통해 교육·홍보, 컨설팅 및 보조금 우선지원 등 에너지 자립율을 제고하기 위한 다양한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충청북도 이장섭 정무부지사는 “충청북도에서 에너지자립마을 자율인증 1호 사업 현판식을 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강서생태마을을 친환경에너지 정책과 연계시켜 교육·체험·관광의 중심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에너지공단 고재영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은 “신재생에너지 보급지원 예산이 지난해보다 대폭 증액된 1900억원을 편성한 만큼 융복합지원사업 등 다양한 보급사업을 토대로 에너지자립마을 발굴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