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엔서해E, 안전의식 재무장 하다
미래엔서해E, 안전의식 재무장 하다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8.01.0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사고 염원 안전기원 용봉산 산행 실시
▲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새해를 맞아 홍성군 소재의 용봉산에 올라 가스안전 무사고를 결의했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미래엔서해에너지(대표 박영수)는 지난 6일 가스안전 무사고를 염원하는 안전기원 산행을 실시했다.

충남 5개시군(당진․서산․홍성․예산․태안)에 도시가스를 공급하고 있는 미래엔서해에너지는 새해를 맞아 홍성군 소재의 용봉산을 오르며, 가스안전 무사고를 결의를 다졌다.

미래엔서해에너지 임직원들은 이번 안전기원 산행을 통해 ‘지역 사회의 재산 보호와 성숙한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항상 안전을 먼저 생각하고 습관화해 무재해 사업장, 안전한 공급권역 만들기에 사명감을 갖고 선도적 역할을 하자’고 다짐했다.

또한 모든 안전관리 활동전반에 존재하는 위해요인을 찾아 조치를 강구하는 것 역시 회사의 경영체제의 일부임을 명심하고, 선제적 안전관리 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가스사고 예방 의지를 결의코자 마련된 이번 행사는 지난해를 돌아보며 직원들간 서로 소통하고 안전의식을 재무장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