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뚜라미, 100대 브랜드서 유일한 보일러회사
귀뚜라미, 100대 브랜드서 유일한 보일러회사
  • 송승온 기자
  • 승인 2017.12.04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4년부터 꾸준히 상승하며 79위 선정
거꾸로 콘덴싱 기술알리며 인지도 올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귀뚜라미보일러가 다시 한번 우리나라 가정용 보일러의 대명사임을 증명했다.

(주)귀뚜라미(대표 강승규)는 브랜드가치 평가회사인 브랜드스탁이 4일 발표한 ‘2017년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서 귀뚜라미보일러가 전체 순위 79위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귀뚜라미보일러는 1000점 만점의 브랜드가치 평가모델지수(BSTI)에서 828.3점을 받아 5년 연속으로 100대 브랜드에 이름을 올리며, 보일러 브랜드로는 유일하게 국내 유수의 브랜드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는 매년 1월부터 11월까지 총 230여개 부문의 대표 브랜드 1000여 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스탁 증권거래소의 브랜드주가지수(70%)와 정기 소비자조사지수(30%) 집계해 점수가 높은 상위 100개 브랜드를 선정하는 브랜드 가치 평가 인증이다.


가스비 잡는 보일러로 익숙한 귀뚜라미보일러는 2013년 98위로 처음 100대 기업에 선정된 이후 2014년 82위, 2015년 80위, 2016년 79위로 지난해까지 꾸준히 순위가 상승했다.

‘거꾸로 타는 보일러’, ‘4번 타는 보일러’와 ‘거꾸로 IoT(사물인터넷) 콘덴싱 가스보일러’ 등 어려운 보일러 기술을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브랜드로 풀어내며 인지도를 올린 것이 국민 보일러로 자리 잡는데 주효했다.

또한 일반 보일러에 질소산화물(NOx) 배출량을 줄여주는 저녹스 버너를 장착하며 친환경 1등급 보일러 보급에 앞장서고, 업계에서 유일하게 가정용 가스보일러에 지진감지시스템을 적용하는 등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여 온 것이 영향을 미쳤다는 평가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고객의 생활 가치를 높이면서, 대기오염은 줄일 수 있는 고부가가치 친환경 제품 개발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보일러는 지진과 같은 외부충격에 의한 가스누출과 폭발 등 2차 안전사고의 위험이 있는 제품인 만큼 가장 안전한 제품으로 소비자들에게 인정받는 기업이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