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PG산업協, 'POS업체' 미래전자와 업무제휴 협약
LPG산업協, 'POS업체' 미래전자와 업무제휴 협약
  • 박병인 기자
  • 승인 2017.10.12 2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PG충전소의 업무 효율화‧안전성 향상 기대
‘내년 의무전환’ IC카드단말기 교체비용 절감효과도
▲ LPG산업협회는 12일, (주)미래전자와 업무제휴를 맺었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LPG산업협회(회장 김상범)와 ㈜미래전자(대표 정승원)는 12일, LPG충전소들의 업무효율을 증대시키고 안전성 향상을 위해 ‘LPG충전소의 업무 효율화 및 안전성 향상 사업’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미래전자는 협회와 회원사를 대상으로 효율적이며 안정적인 업무시스템을 할인 공급하고 관련된 업무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을 적극 지원하게 되며, LPG산업협회는 전국의 시·도협회 및 회원사와 연계해 미래전자 POS시스템을 보급하는 등 관련 사업을 적극 지원하게 된다.

㈜미래전자는 국내 최초로 LPG충전소 방폭 POS시스템을 개발한 신뢰받는 전문 IT기업으로서 국내 독립형 ODT 시장점유율 1위를 점유하고 있으며, GS칼텍스, ㈜E1, 현대오일뱅크의 직영 POS시스템으로 선정돼 기술력의 진가를 입증 받은 업체이다.

김상범 회장은 “㈜미래전자와의 업무제휴로 당장 내년 7월부터 의무화되는 IC카드단말기 전환에 따른 협회 회원사의 비용부담을 크게 덜어줄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협회와 미래전자는 업계의 업무환경 개선 및 안전성 향상을 위해 상호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나갈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