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전남대, 전력E 신산업분야 기술 공유
한전KPS-전남대, 전력E 신산업분야 기술 공유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7.08.0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력계통 신기술 통합해석 관련 기술이전 계약’ 체결
▲ 한전KPS 맹동열 발전사업본부장(사진 가운데)이 기술이전 계약 체결을 마치고 참석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앤이타임즈] 한전KPS와 전남대학교 산학협력단이 발전기 기술특성시험, 소내 전력계통해석, 위상측정장치(PMU) 응용기술, 전략에너지 신사업 분야에 특화된 기술을 공유한다.

8일 전남대 G&R Hub 회의실에서 한전KPS와 전남대 관계자들이 함께 한 가운데 ‘전력계통 신기술 통합해석 관련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을 통해 전남대 산학협력단은 보유하고 있는 특허, 저작권, 노하우를 교육과 기술자문으로 제공하고, 한전KPS는 이를 통해 인더스트리(Industry) 4.0 기반의 전력계통의 기술습득과 함께 에너지 신사업 경쟁력 확보에 이용할 계획이다.

한전KPS 맹동열 발전사업본부장은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전남대가 가지고 있는 전력계통 신기술을 공유함으로써 전략 에너지 신사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핵심기술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양 기관이 더욱 협력해 나감으로써 고부가가치 기술용역 수주에 큰 시너지 효과가 나타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남대 송진규 산학협력단장은 “전남대가 보유하고 있는 전력계통 신기술 이전을 통해 한전KPS가 지속성장해 나가는 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