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화력 3부두에 최신 석탄취급설비 설치
보령화력 3부두에 최신 석탄취급설비 설치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6.11.09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로템, 알루미늄 소재 공기부상 컨베이어벨트 설치 수주

[지앤이타임즈 이진영 기자] 보령화력발전소의 안정적인 석탄공급을 책임질 친환경 최신 석탄취급설비가 설치된다.

현대로템은 9일 한국중부발전에서 발주한 보령화력 3부두 석탄취급설비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현대로템은 2018년까지 보령화력발전소 3부두에 들어설 석탄취급설비의 설계와 제작, 납품, 설치 및 시운전 등을 맡게 된다.

사업 규모는 약 890억원이다.

특히 현대로템은 보령화력 3부두 석탄취급설비에 국내 최초로 알루미늄 소재의 공기부상 컨베이어벨트를 공급한다.

롤러를 통해 구동되는 기존의 컨베이어벨트와 달리, 공기부상 컨베이어벨트는 공기의 압력으로 벨트를 구동한다.

컨베이어벨트가 밀폐돼 소음이 적고 운송 과정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도 새나가지 않아 친환경적이다.

또 기존의 철보다 가벼운 알류미늄으로 제작되기 때문에 경량화가 실현, 건설비가 줄어든다. 또한 부식에 강해 유지보수가 용이하다는 장점도 있다.

현대로템 관계자는 “앞으로도 외부 배출 먼지 저감이 가능한 공기부양 컨베이어벨트 등의 친환경 발전물류설비 시장 공략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석탄취급설비란 화력발전소에 인접한 부두를 통해 들어오는 석탄을 석탄 저장고 및 화력발전소 내부까지 운반하는 컨베이어벨트 시스템으로서 안정적인 원료 공급이 필수적인 화력발전소 운영에 있어 중요한 설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