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북구, 컨설팅으로 에너지 누수 막는다
강북구, 컨설팅으로 에너지 누수 막는다
  • 이진영 기자
  • 승인 2016.06.16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에너지·진단 컨설팅 서비스 11월말까지 진행

[지앤이타임즈 이진영 기자] 서울특별시 강북구가 오는 11월 말까지 강북구가 가정·상가·학교를 대상으로 ‘2016년 에너지·진단 컨설팅 서비스’를 시행한다.

서비스는 일반 가정 183가구와 상가 15개소에 선착순으로 제공된다.

이 서비스는 에너지 절약을 통해 주민들이 온실가스 감축과 저탄소생활 실천에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비스 내용은 ▲에너지 사용실태 진단 및 대기전력 측정 ▲맞춤형 에너지 절감책 제시 ▲각종 에너지절약 관련정보 제공 ▲지속적인 에너지절감 모니터링 등이다.

서비스를 신청하면 강북구가 실시한 그린리더 교육과 에너지 컨설턴트 전문교육을 수료한 에너지 컨설턴트가 2인 1조로 진단을 희망하는 가정 및 사업장을 직접 방문한다.

컨설턴트는 전기·가스 고지서를 분석, 낭비되고 있는 대기전력 유무와 평소 에너지 사용습관 등을 정밀하게 점검한다.

점검 후에는 해당가구의 에너지 사용 수준과 서울시 표준 수준을 비교·분석해 가전제품의 올바른 선택방법과 사용방법, 적절한 단열·창호 방법, 대기전력 차단법 등 맞춤형 절약 방법을 알려준다. 또 ‘에너지살림도시, 서울’ 사업으로 강북구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사업도 함께 안내한다.

이를 통해 가정이 자발적이고 지속적인 에너지 절약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이끌어 낼 계획이다.

참여 희망자는 강북구청 환경과(02-901-6733) 또는 동주민센터로 전화·방문 신청하고 방문일자는 신청자와의 사전 협의로 결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