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15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취재수첩] 에너지복지 사각지대 사고 막기 위해선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전기장판 하나에 의지해 강추위를 버티던 한 여중생. 더욱 어려워진 가정형편에 전기요금 마저 내지 못해 단전된 채 여름을 맞았다.해가지고 어두워지면 촛불에 의지할 수 밖에 없었는데 불행히도 그 촛불에 의한 화재사고로 2005
송승온 기자   2018-02-05
[사설] 거창한 미세먼지에 가려 바이오중유 빛 잃지 않아야
[지앤이타임즈] 미세먼지를 비롯해 미세먼지 전구 물질인 질소산화물을 잡겠다며 정부는 거창한 실천 방안을 쏟아 놓고 있다.정부의 미세먼지 저감 대책은 듣기에 글로벌하고 또 때로는 기상천외하다.중국발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장관급 논의 의제를 양국 정상간
김신 편집국장   2018-02-05
[취재수첩] 일 잘하는 공기업 예산 감축, 직원들의 사기저하 유발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 회사에 유능한 능력을 가진 ‘A’라는 직원이 있다. A직원은 회사예산을 아껴가며 열심히 노력해 나름 가시적인 실적을 창출했다. 하지만 사장은 A직원이 적은 예산으로도 충분히 성과를 낼 수 있다고 판단, A직원이 소속된
박병인 기자   2018-01-29
[사설] 주유소 바른 생활의 길, 정부가 열어줘야
[지앤이타임즈] 4차 산업혁명의 중추인 인공지능(AI, Artificial Intelligence)이 인간의 일자리를 빼앗는 거대한 흐름을 막을 수는 없다.100여 년전에도 컨베이어 벨트로 상징되는 생산 공정의 자동화와 효율화가 수많은 인간들의 일자리
김신 편집국장   2018-01-29
[에너지칼럼] 자동차별 환경 오염 기여도, 정확한 이해 필요하다
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⑩
[지앤이타임즈]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⑩미세먼지 등 유해 물질을 어느 자동차가 더 많이 배출시키느냐는 정부가 환경 정책을 결정하는 중요한 기준이다.하지만 이제는 소비자의 차량 선택에도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요인이 되고 있다.그렇기 때문에
이영재 환경부 친환경자동차기술개발사업단장   2018-01-23
[취재수첩] 분산형 전원이 가져다 주는 기대효과 ‘크다’
[지앤이타임즈] 미세먼지 주요 발생원인 석탄화력발전은 충남 지역에 집중되어 있지만 이곳에서 생산되는 전력 생산의 수혜는 주로 수도권에서 누리고 있다.전력 생산과 소비를 이어주는 과정에서 밀양 송전탑 설치 과정 같은 사회적 갈등도 감내해야 한다.전력 생
이진영 기자   2018-01-15
[사설] 한전KPS*석유관리원까지 정권 코드 맞춰야 하나?
[지앤이타임즈]한전KPS 정의헌 사장이 물러났다. 한국석유관리원 신성철 이사장도 옷을 벗었다.이들 공공기관장 모두 이달 들어 자진 사퇴 형식을 빌어 사임했다.공통점은 또 있다.임기가 상당 기간 남아 있다는 점이 그렇다.지난 해 1월 취임한 한전KPS
김신 편집국장   2018-01-10
[사설] ‘전기차, 환경친화적이지 않다’는 연구, 그 다음 순서는…
[지앤이타임즈]국책 연구기관인 에너지경제연구원이 전기차의 환경 친화적인 이미지를 정면 반박하는 보고서를 내놓아 주목을 받고 있다.‘자동차의 전력화 확산에 대비한 수송용 에너지 가격 및 세제 개편 방향 연구’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전기차가 상당한 오염물질
김신 편집국장   2018-01-05
[취재수첩] 침체기 겪었던 산업용 도시가스, 희망의 해 될까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올해에는 한동안 침체기를 겪었던 산업용 도시가스 시장이 회복되는 기점이 될 것이라는 기대가 커지고 있다.산업용 도시가스 가격은 저유가가 시작되던 지난 2014년 이후 LPG와의 상대가격에서 본격적인 역전현상을 맞았다.특히
송승온 기자   2018-01-02
[사설] [2018년 신년사] 에너지, 기존의 것과 새로운 것 사이의 상생 필요하다
[지앤이타임즈] 누군가는 ‘혼돈(混沌)’이라고 또 다른 누구는 ‘전환(轉換)’이라고 말한다.에너지와 환경 패러다임이 바뀌고 기술이 진보하면서 벌어지는 현 상황에 대한 극명한 인식 차이는 이를 표현하는 단어에서도 극명히 드러나고 있다.1886년 휘발유
김관술 발행인   2018-01-02
[에너지칼럼] 재생에너지를 분산형전원 시스템으로 구축해야 하는 당위성
[지앤이타임즈 ]미국은 송전망이 사라진다고 하는데 우리나라는 괜찮을까?미국 NRG에너지 CEO였던 데이비드 크레인은 2013년에 ‘태양에너지는 현존 발전시스템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라고 전망했다.대부분의 미국 가정에서 유선전화가 휴대폰으로 대체될 즈음
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홍권표 상근 부회장   2017-12-15
[에너지칼럼] 바이오연료, 휘발유*경유*가스 다 대체할 수 있다
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⑨
[지앤이타임즈]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⑨바이오에탄올은 가솔린을 대체하고 바이오디젤은 디젤 엔진에 사용된다. 바이오가스는 가솔린 또는 디젤엔진에 사용할 수 있다.바이오에너지는 미국과 브라질, 유럽 중심으로 보급되던 것이 최근에는 바이오매스
이영재 환경부 친환경자동차기술개발사업단장   2017-12-12
[취재수첩] 산안센터, 산업가스로부터 국민 지켜주는 ‘방패’ 되길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지난 2012년 9월 대한민국은 역사상 가장 끔찍한 산업가스 누출사고를 당하게 된다. 경북 구미 4공단에 위치한 휴브글로벌의 한 저장탱크에서 불산을 빼내는 작업 중 불산가스가 대량 유출되는 불상사가 발생한 것. 이 사고로
박병인 기자   2017-12-12
[사설] 제주 카본 프리 선언, 전기차 보다 청정한 전력이 더 중요하다
[지앤이타임즈]제주도는 전 세계적으로 유례를 찾기 힘들 만큼 파격적인 전기차 확대 정책을 시도중이다.오는 2030년까지 37만 여대로 추산되는 도내 모든 차량을 전기차로 대체하겠다는 ‘카본 프리 아일랜드(Carbon free island)’ 로드맵을
김신 편집국장   2017-12-07
[취재수첩] 에너지전환 만큼 국민 인식 전환도 중요하다
[지앤이타임즈]원전은 안전, 석탄화력은 미세먼지에 따른 대기 환경 오염 우려가 절대적으로 높게 나타나고 있다. 새 정부가 지향하는 탈원전·석탄 발전 정책에 대한 지지도도 그래서 높았다.탈핵에너지전환 국회의원모임이 최근의 포항 지진 이후 실시한 설문조사
이진영 기자   2017-11-30
[사설] 비뚤어진 잣대로 석유유통 투명성 확보할 수 있나?
[지앤이타임즈]정부가 석유 유통 관리 사각지대를 없애겠다며 이른바 ‘투명성 제고 방안’을 발표했다.그것도 경제관계장관회의 안건으로 상정해 다양한 대책을 내놓았는데 상당 부분은 가짜석유나 정량미달 같은 시장의 불법을 보다 효과적으로 차단하는 수단에 맞춰
김신 편집국장   2017-11-30
[에너지칼럼] 원유 거래 화폐, 페트로 달러에서 페트로 위안으로
[에너지경제연구원 이달석 선임 연구위원 ]원유의 거래 화폐가 미국 달러화에서 중국 위안화로 바뀔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돼 관심을 끈다.중국이 사우디에게 원유 판매 대금을 달러화 대신 위안화로 받도록 강요할 것이고, 사우디가 이를 수용하면서 세계 원유시장
에너지경제연구원 이달석 선임 연구위원   2017-11-24
[취재수첩] 도시가스의 서비스 수준, 미래 경쟁력 좌우한다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국내 도시가스 산업은 에너지 공급이라는 공공안정성을 감안해 전국 각 지역 마다 도시가스사업자가 공급을 책임지는 지역 독점권이 보장돼 있다.이 처럼 다른 사업자와 경쟁이 이뤄지지 않는 구조에 놓여있다 보니 타 산업과 비교해
송승온 기자   2017-11-20
[사설] 부주의에서 비롯되는 가스보일러 사고, 주의 기울여 막자
[지앤이타임즈 김신 편집국장] 사람 사는 세상에서 사건, 사고가 없을 수는 없다.그런데 부주의에서 비롯되는 사건, 사고 만큼 억울한게 없다.주의를 기울였으면 막을 수 있기 때문이다.가스 안전 사고가 대표적이다.다양한 첨단 안전 기술과 장치들이 개발되고
김신 편집국장   2017-11-20
[에너지칼럼] 화석연료 보다 먼저 사용된 식물성 연료, 부활중
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⑧
[지앤이타임즈]이영재 박사의 ‘환경 그리고 자동차’⑧디젤자동차 연료의 시초는 원유 같은 화석연료가 아니었다.맥주의 절친 안주인 ‘땅콩’이었다면 믿을 수 있을까?하지만 사실이다.루돌프 디젤(Rudolf Christian Karl Diesel)이라는 독일
이영재 환경부 친환경자동차기술개발사업단장   2017-11-1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에너지핫라인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석유가스신문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다) 06676  |  등록번호 등록일(발행일)자 : 1997년 9월 9일  |  제호 : 석유가스신문   |  발행인 김관술  |  편집인 : 김신
발행소 주소 : 서울 서초구 서운로19 서초월드 오피스텔 613호  |  문의전화 : 02)565-5111   |  팩스 : 02)555-36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1 지앤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etimes@gnetimes.co.kr